Kim+Lee(IS) Jane. "KLIS"




브라더스 & 시스터스 3의 배경음악으로 나갔던 The Cranberries 의 ode to my family

군생활할때.. (1996) 청소하면서, 아침에 기상과 동시에 많이 듣던 노래인데 오랜만에 우연히 이 드라마를 통해서 다시 듣게 되었다...





Understand the things I say
내가 말하는 것들을 이해해세요

Don't turn away from me
나에게 등을 돌리지 마세요

'Cause I spent half my life out there
왜냐면 난 그곳에서 내 삶의 절반을 보냈기 때문에요

You wouldn't disagree
당신은 동의치 않으려 하지요

Do you see me? do you see?
당신은 나를 보시나요? 나를 보시나요?

Do you like me? do you like me standing there?
당신은 나를 좋아하세요? 그곳에 서있으면서 나를 좋아하세요?

Do you notice? do you know?
당신은 나를 아시나요? 나를 아시나요?

Do you see me? do you see me?
당신은 나를 보시나요? 나를 보시나요?

Does anyone care
그 누구보다도


Unhappiness, where's when I was young
내가 어렸을 땐 난 그곳에서 불행했었지요

And we didn't give a damn
그렇지만 우린 나쁘게 말하지 않았어요

'Cause we were raised To see life as a fun and take it if we can
왜냐면 우린 멀리 있는 곳을 동경하며 자라왔고
우리가 그곳을 갈 수 있으리라 믿었기 때문이에요

My mother, my mother she hold me
나의 어미니가 나를 붙잡았어요

Did she hold me, when I was out there
내가 그곳을 벗어나려면 나를 붙잡았지요

My father, my father, he liked me
나의 아버지는 나를 좋아했어요

Oh he liked me, does anyone care
그는 그 누구보다도 나를 좋아했어요


Understand what I've become
내가 성장했을 때를 이해하세요

It wasn't my design
그것은 나의 바램이 아니었어요

And people everywhere think Something better than I am
그리고 모든 사람들은 지금보다 더 나은 나를 기대했지요

But I miss you, I miss
그러나 난 당신을 그리워합니다

'Cause I liked it, I liked it When I was out there
왜냐면 내가 그곳밖에 있던 그때를 좋아하기 때문이지요

Do you know this, do you know
그리고 당신은 이걸 알지요, 당신은 알아요

You did not find me, you did not find
당신은 나를 찾지 못했다는 것을, 당신은 나를 찾지 못했다는 것을

Does anyone care
그 누구보다도


Unhappiness, where's when I was young
내가 어렸을 땐 난 그곳에서 불행했었지요

And we didn't give a damn
그렇지만 우린 나쁘게 말하지 않았어요

'Cause we were raised To see life as a fun and take it if we can
왜냐면 우린 멀리 있는 곳을 동경하며 자라왔고
우리가 그곳을 갈 수 있으리라 믿었기 때문이에요

My mother, my mother she hold me
나의 어미니가 나를 붙잡았어요

Did she hold me, when I was out there
내가 그곳을 벗어나려면 나를 붙잡았지요

My father, my father, he liked me
나의 아버지는 나를 좋아했어요

Oh he liked me, does anyone care
그는 그 누구보다도 나를 좋아했어요


Does anyone care
그 누구보다도

'영화/음악/취미/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녀의 전화벨 II  (3) 2009.12.11
Caro mio ben - 마에스트로. ㅠㅠ  (0) 2009.12.07
Ode To My Family  (0) 2009.11.30
구글의 사용내역을 간단하게  (0) 2009.11.11
디카로 Time-Lapse 동영상을 만들어보자 - PhotoLapse  (0) 2009.10.30
아이콘  (0) 2009.10.29

Comment +0